작성일 : 18-03-05 10:44
산책나가니 행복했다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279  

봄이오는 길목에서 우린 산책을 나갔다.
봄의 싱그러운 기운이 우릴 감싸안았다.
행복하게도 봄은 우리에게왔다.
행복하였다.


 
   
 

 
우) 대구광역시 동구 신암2동 1332-48 번지 3층, Tel: 053-941-8816, Fax:053-951-1941
Copyright ⓒ truefriend. All rights reserved.